자료실 > 소비자상식

소비자상식

감염병 예방 위한 5대 국민행동수칙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9-11-26 조회수 964
일교차가 큰 가을과 날씨가 추워지는 겨울에는 인플루엔자와 A형 간염, 노로바이러스, 메르스 등 감염병에 걸리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대부분의 감염병은 간단한 예방수칙 준수만으로도 감염 위험을 크게 줄일 수 있는데 질병관리본부는 감염병 예방을 위해 예방접종, 손씻기, 기침예절, 안전한 음식물 섭취 등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그 구체적인 내용을 자세히 알아본다. ▲ 30초 이상 올바른 손씻기 비누 또는 세정제 등을 사용하여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손을 씻어야 한다. 많은 감염병이 손을 통해 전파되며, 올바른 손씻기는 손에 있는 세균과 바이러스를 대부분 없애주기 때문에 감염병 예방에 가장 효과적인 방법이다. ▲ 옷소매로 기침예절 실천하기 기침이나 재채기를 할 때는 손이 아닌 휴지나 옷소매 위쪽으로 입과 코를 가리고 한다. 또한 기침할 때는 마스크를 착용하고, 자주 손을 씻는다. ▲ 안전한 물과 익힌 음식 먹기 음식은 충분한 온도에서 조리하고 물을 끓여먹는다. 채소·과일은 깨끗이 물에 씻어 껍질을 벗겨먹고, 위생적으로 조리과정을 준수해야 한다. 또한 안전성이 확인된 조개젓 섭취 및 조개류는 반드시 익혀먹어야 한다. ▲ 예방접종 받기 접종 일정에 따라 권고되는 예방접종을 받아야 한다. 예방접종은 개인과 공동체의 면역력을 높여 감염병을 예방하는 가장 과학적인 방법이며, 합병증으로 인한 입원, 사망률도 크게 낮출 수 있다. 특히, 임신부는 인플루엔자에 감염되면 폐렴 등 합병증 발생 위험이 일반인보나 높아 예방접종이 꼭 필요하다. ▲ 해외여행 전 현지 감염병 확인하기 해외여행 전에는 질병관리본부 ‘해외감염병나우(www.해외감염병now.kr)’ 누리집에서 해외 감염병 발생정보를 확인하고 여행지에서는 예방수칙을 준수하는 것이 중요하다. 해외여행 후 발열, 기침 등 감염병 의심 증상이 있는 경우 입국 시 검역관에게, 의료기관 진료 시 의사에게 여행한 국가와 여행기간을 알려야 한다. <자료제공=질병관리본부>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소통실 2019.11.12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첨부 작성일 조회수
637 15년만에 국내 콜레라 환자 발생…예방수칙 지켜야 - 2016-08-26 9,404
636 여름철 폭염 이렇게 대비하세요! - 2016-08-10 8,425
635 읍면동 복지허브화 Q&A - 2016-07-22 7,285
634 때이른 더위 ‘식중독’ 주의…장 볼때 식품 담을 순서는? - 2016-06-08 7,698
633 비브리오패혈증 주의…어패류 반드시 익혀 먹어야 - 2016-05-16 7,081
632 “나트륨·당류, 사랑한다면 덜 주세요!” - 2016-04-29 6,473
631 자궁경부암 무료예방접종 예정대로 6월 시행 - 2016-04-15 5,736
630 식중독 환자 32% 봄철에…봄나물 등 주의해야 - 2016-04-11 5,739
629 전국에 ‘일본뇌염 주의보’ 발령 - 2016-04-08 5,381
628 “미세먼지 마스크, 세탁 후 재사용하지 마세요” - 2016-01-04 8,221
627 새해엔 끊자…금연프로그램 수료하면 치료비 무료 - 2016-01-04 7,594
626 젊어서 ‘돌봄포인트’ 적립하고 노후에 사용한다 - 2015-12-18 6,944
<< 1 2 3 4 5 6 7 8 9 10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