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실 > 유통뉴스

유통뉴스

농수축산물 유통에 대한 새 소식을 전합니다.

불법어획 수입산 꽁치 반입 원천 차단한다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6-10-26 조회수 10074
10월 말부터 한 달간 수입산 꽁치 적재선박 검색 확대 해양수산부는 불법 어획된 수입산 꽁치 반입을 원천 차단하기 위해 꽁치 수입이 집중되는 10월 하순경부터 한 달간 수입산 꽁치를 적재한 선박에 대한 항만국 검색을 확대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불법어업으로 의심되는 선박의 입항 전후 불법어업 여부를 검색해 불법어업 선박의 입항, 항만 서비스 사용 등을 거부하는 조치다. 우리나라는 지난 2013년 미국, 유럽연합(EU)으로부터 예비 불법·비보고·비규제(IUU)어업국으로 지정된 바 있다. 이후 훼손된 국가 이미지를 회복하고 수산자원의 지속 가능한 관리를 위해 우리 어선뿐만 아니라 타국적선의 불법어업 행위 근절을 위한 다양한 제도를 도입, 실천해 지난해 4월 예비 불법어업국 지정이 해제됐다. 항만국 검색 제도는 바로 이러한 불법어업 행위 근절을 위한 대표적인 수단으로 우리나라는 2014년 1월에 도입해 지난해에만 528척을 검색했다. 그 결과 3척에 대해 하역금지 조치를 취했다. 현재 우리나라에 공급되는 꽁치는 연간 6∼7만 톤으로 이 중 80% 이상이 대만 또는 대만이 투자한 바누아투(태평양 도서국) 어선이 어획한 것이고 우리 국적선 12척 물량은 1만여 톤에 불과한 실정이다. 이번 항만국 검색은 대만과 대만이 투자한 바누아트 어선이 어획한 꽁치를 싣고 우리나라 항구에 입항하는 조업선 및 운반선을 대상으로 집중 실시한다. 적재된 꽁치가 불법 어획물로 판명될 경우 하역을 금지하고 연료 및 물자 공급, 정비 등 선박에 대한 항만서비스 제공을 제한할 계획이다. 또한 불법어업에 가담한 어선은 선박이 등록된 국가에 통보해 강력한 처벌을 요구할 방침이다. 한편, 대만 측은 검색관을 우리나라에 파견해 대만 선박에 대한 항만국 검색에 참여할 계획이다. 우리 꽁치 업계는 대만 어선과 공정한 조업 경쟁이 가능해졌다면서 대만의 항만국 검색 참여를 환영했다. 강인구 해양수산부 원양산업과장은 “이번 항만국 검색을 계기로 우리나라에 불법어획 수산물을 수출할 수 없다는 인식을 국내외로 확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항만국 검색을 확대 시행해 국제사회의 불법어업 근절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문의: 해양수산부 원양산업과 044-20-5368 2016.10.24 해양수산부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번호 제목 첨부 작성일 조회수
5165 “잡초 걱정 뚝”…잡초 없는 논둑 관리법 소개 - 2017-02-23 12,112
5164 ‘청탁금지법’ 뒤 첫 명절…소비 진작 나선다 - 2017-01-12 10,816
5163 계란 수입 관세 일시면제…사재기 의혹 조사 - 2017-01-12 10,828
5162 AI ‘경계’ 단계 유지하며 확산 차단 총력 - 2016-12-08 11,141
5161 불량 계란 유통 행정처분, 7일에서 1개월로 강화 - 2016-10-26 10,407
5160 불법어획 수입산 꽁치 반입 원천 차단한다 - 2016-10-26 10,075
5159 행복한 젖소목장을 아시나요 첨부파일 있음 2016-09-29 9,691
5158 막걸리 세계화 나선다…국제식품규격 추진 - 2016-08-10 9,722
5157 장거리+데이트+먹방, 한번에 해결되는 [서울] 얼굴있는 농부시장 - 2016-07-22 10,792
5156 ‘친환경농산물 사랑’ KTX·지하철에 싣는다 - 2016-07-04 10,368
5155 탄산수, 관련 법 따라 철저하게 안전 관리 - 2016-06-08 8,811
5154 “가정의 달 친환경 와송으로 건강을 챙기세요” - 2016-05-16 7,810
<< 1 2 3 4 5 6 7 8 9 10 > >>
s